“立即拘留李万熙,阻止其操纵销毁证据”——“全被联”在李某第二次传唤调查之际在水源地检前召集敦促记者会

wxsync 2020 08 d9a099c5d7fa208059a8296ca6768183

出处丨国民日报 2020年7月24日

翻译丨小石榴

欢迎转载 如需授权 后台联系

申江植全被联代表(持麦克风的人)23日在京畿道水原地方检察厅正门举行了记者招待会,敦促对天地教主李万熙新进行拘留调查。水源=姜敏石记者

 

全国新天地被害者联会(全被联.代表申江植)23日在京畿道水原地方检察厅前举行了记者会,敦促对新天地耶稣基督教证据圣幕(新天地)教主李万熙进行拘留调查

 

水原地方检察厅刑事6部(部长检察官朴胜台)当天传唤李教主,调查了违反感染病预防法和特殊经济犯罪加重处罚法方面贪污渎职等嫌疑。

 

申江植代表在记者会上要求说:“自去年二月全被联的指控后的5个月里,将有大量新天地相关资料被销毁和篡改。请尽快拘留李教主,防止证据销毁操作及逃亡的担忧。”

 

申代表强调说,李教主和新天地方面向政府和防疫当局提交虚假的信徒名单和其附属机关信息,有组织地在全国范围内妨碍了政府的防疫工作,因此,必须拘留李教主等新天地领导层。

 

全被联还主张,新天地以李教主为中心,把全国附属机关和信徒的信息计算机化,然后中央管理这些信息,因此,隐瞒这些信息的企图是由李教主决定的。

 

 

申代表表示:“李教主利用自己的地位,经常鼓吹定时末世论,巧妙地勒索信徒们的钱财”,并说到“应迅速拘留李教主和新天地领导层,将藉犯罪隐匿的财产返还给国家。”

 

全被联分析说,最近新天地大邱支派信徒向防疫当局捐赠血浆,是为了引起友好舆论,使自己的犯罪行为得到免罪簿。

 

受害家长们也参加了记者会,他们呼吁被新天地教义迷住而离家出走的子女返回家庭。

 

申代表等全被联相关人士在记者会后向水原地方检察厅信访室提交了《拘留调查李万熙教主敦促意见书》。

 

李教主当天与辩护律师一起出席,接受了调查。自17日首次出席检察机关以来,时隔6天。检察机关因当时李教主声称痼疾复发,4小时后停止了调查,让其回家。

 

李教主涉嫌新型冠状病毒感染症(冠状19)以新天地大邱支派为中心扩散的过去2~3月,向防疫当局提交虚假信徒名单,并指示删除中国武汉聚会所信徒国内聚会出席信息。另外检察机关也在调查李教主挪用新天地资金的疑惑等问题。

 

水源=林保赫记者

 

 

原文:

“이만희 속히 구속해 증거인멸·조작 막아야”

전피연, ‘이씨 2차 소환 조사’ 수원지검 앞에서 촉구 기자회견 입력 : 2020-07-24 00:01

전국신천지피해자연대(전피연·대표 신강식)는 23일 경기도 수원지검 앞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이만희 신천지예수교증거장막성전(신천지) 교주의 구속수사를 촉구했다. 수원지검 형사6부(부장검사 박승대)는 이날 이 교주를 소환해 감염병예방법 위반과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횡령·배임 혐의 등을 조사했다.

신강식 대표는 기자회견에서 “지난 2월 전피연의 고발 이후 5개월간 수많은 신천지 관련 자료가 파쇄되고 조작됐을 것”이라면서 “이 교주를 속히 구속해 증거인멸과 조작, 도주의 우려를 막아달라”고 요청했다.

신 대표는 이 교주와 신천지 측이 신도 명단과 부속기관 정보 등을 정부와 방역당국에 허위 제출하고 감추는 등 조직적·전국적으로 정부의 방역 활동을 방해한 만큼 이 교주 등 신천지 지도부 구속이 불가피하다고 강조했다.

전피연은 또 신천지가 이 교주를 중심으로 전국 부속기관과 신도들의 정보를 전산화한 뒤 중앙에서 관리해온 만큼 이들 정보 은폐 시도는 이 교주의 결정에 따른 것이라고 주장했다.

신 대표는 “이 교주는 자신의 지위를 이용해 수시로 시한부 종말을 예고하고 신도들의 금품을 교묘하게 갈취하고 있다”면서 “이 교주와 신천지 지도부를 속히 구속해 범죄로 은닉한 재산을 국가로 환수해야 한다”고 밝혔다.

전피연은 최근 신천지 대구지파 신도들이 방역당국에 혈장을 기증한 것은 우호적인 여론을 조성해 자신들의 범죄행각에 면죄부를 받으려는 의도로 분석했다.

기자회견엔 신천지 교리에 미혹돼 가출한 자녀들을 가정으로 돌려보내 줄 것을 호소하는 피해 학부모들도 참석했다. 신 대표 등 전피연 관계자들은 기자회견 후 ‘이만희 교주 구속수사 촉구 의견서’를 수원지검 민원실에 제출했다.

이 교주는 이날 변호인과 함께 출석해 조사를 받았다. 지난 17일 첫 검찰 출석 이후 6일 만이다. 검찰은 당시 이 교주가 지병을 호소하자 4시간 만에 조사를 중단하고 귀가시켰다.

이 교주는 신천지 대구지파를 중심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이 확산하던 지난 2~3월 방역당국에 신도 명단 등을 허위로 제출하고 중국 우한집회소 신도의 국내 집회 출결 정보를 삭제하도록 지시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검찰은 이 교주의 신천지 자금 횡령 의혹 등도 조사 중이다.

수원=임보혁 기자
[출처] – 국민일보

 

RECOMMEND
推荐阅读

教堂开了,新天地又活动了!——真道平台征集异邪情报、投稿和建议

wxsync 2020 08 fd45f33ec01b28e39ffee768efdcfd8d

点击数:15

【转载 请注明 作者和真道 yesu.org】:耶稣真道 » “立即拘留李万熙,阻止其操纵销毁证据”——“全被联”在李某第二次传唤调查之际在水源地检前召集敦促记者会

赞 (0)

点评 0

评论前必须登录!

登陆 注册